혜화로터리 이씨네술집 - 오뎅탕


이씨네 술집.
혜화동 및 대학로를 털어 유일하게 술맛나는 집으로 꼽는 곳이예요.
났을 때 부터 갔는데 술자리를 자주 갖지 않는지라 사장님하고 면은 아직 트지 못했어요. ^^

오늘 오랜만에 한 잔 하였습니다. ^^



마신 것은 맥주인데 정종병과 주전자가 이뻐서 찍어보았어요. ^^;;



밑 안주로 고추 절임(아 갑자기 이름이 생각 안나요. ㅠ_ㅠ)과 무말랭이 무침이 나옵니다. ^^


내부는 이런 분위기 입니다. ^^





짜장~ 오뎅탕이 나왔습니다. 양은 냄비에 따끈따끈 달짝지근한 오뎅탕이 나왔어요.
탱글탱글한 오뎅이 맛나고 국물의 간이 너무 좋아요.
이곳에서 오뎅탕은 두 번째인데 간이 똑같습니다. 솜씨가 상당히 좋으세요. ^^


유부주머니!!! +ㅂ+


아흥 핑크볼~ 아흥. ^ㅠ^

동행이 한 잔 밖에 안 마셔서 제가 한 병 넘게 마시고 왔습니다.

산행뒤라 맥주를 쫙쫙 빨아들여 에헿헿 하네요. ^^;;

혜화동에 오시면 같이 한 잔해요. ^^




Trackback 0 Comment 2
prev 1 ··· 203 204 205 206 207 208 209 210 211 ··· 291 next