'물냉면'에 해당되는 글 3건

  1. 2011.09.26 낙원동 유진식당 - 물냉면 & 돼지수육(小)
  2. 2011.06.28 계동 북촌손만두 - 북촌피냉면 & 모듬만두
  3. 2011.05.29 필동 필동면옥 - 비빔냉면 & 제육.

낙원동 유진식당 - 물냉면 & 돼지수육(小)

어제 인터넷의 한 커뮤니티에서 어떤 분이 올린 소개글을 보고
미친듯이 끌려 오늘 친구와 방문하였습니다.

마침 날씨도 냉면 먹기 딱 좋은 날씨. 야호~ ^6^)/

창경궁 길타고 바리 바리 걸어 원남동 지나 슝슝~



물냉면 곱배기 하나와 보통 하나에 돼지수육 작은 것 하나를 주문하고 잠시 두리번 거리니 돼지수육이 먼저 나왔습니다.
우왕, 머릿고기 맞나요? 우와~ ^6^
작은 것 치고는 양이 제법 좋습니다. 이것의 가격이 얼마게요?
놀랍게도 3천원입니다. 으버버...


으읅읅... ㅠ_ㅠ




럴수 럴수 이럴수가 이렇게 맛날 수가!!! 으읅!
차게 식혀 쫄깃쫄깃,
돼지고기가 고소고소 님 고소!
큼큼하지 않은 새우젓에 콕 찍어 한 입에 쏙.
으얽얽. ㅠ_ㅠ



적당허니 잘 익은 깍두기는 맵지도 짜지도 않게 맛이 좋습니다. 우와~ ^6^



 


가격을 함 보셔요.
이게 말이 됩니까? ㄷㄷㄷ




돼지수육을 먹고 있으니 물냉면(곱배기)이 나왔습니다.
평양식 물냉면인데요, 나오자 마자 국물 먼저 한 모금 꿀꺽.
으햐, 맛이 좋습니다.
예전에 어디선가 평양식 물냉면을 처음 먹어보았을 때 그 향에 심하게 실망하여 평양식 물냉면은 거들떠도 보지 않았는데
이 것은 대체 이 맛은!!!
아응~ ㅠ_ㅠ
너무너무 좋습니다.
가격이며, 맛이며, 가게 분위기며... 제가 진짜 진짜 엄청 엄청 매우 매우 좋아하는 스타일 입니다. 흙흙 ㅠ_ㅠ



 


아힑힑. ㅠ_ㅠ
무도 오이도 너무 시지 않고, 달지 않고, 짜지 않게 정말 딱 입니다. ^6^




평양식 냉면은 가위로 자르면 안돼요. 알았죠? ^6^



 


헤헿. ^6^




매운 것을 잘 먹지 못해서 비빔냉면은 잘 먹지 않고 물냉면만 먹었었는데요,
물냉면도 국물은 한 두모금 마시고 말았었답니다.
허지만 이 유진식당에서는!
아유... 아힝~


 


나오는 길에 허락 받고 한 컷 찍은 녹두 지짐.
돼지기름으로 제대로 부치고 계셨습니다.

아, 저것도 먹을걸... 했지만 배가 빵빵.

다음에는 물냉면에 요거 먹고 와야겠습니다. 혼자서라도 가야지. +ㅂ+

정말 엄청 많이 반했어요.

추천 드립니다. 유진식당! ^6^




Trackback 0 Comment 0

계동 북촌손만두 - 북촌피냉면 & 모듬만두

예전에 지날 때는 손님이 거의 없던 카페였는데
얼마 전 지날 때 보니 짬뽕과 만두, 칼국수와 만두, 냉면과 만두... 음... 잘 기억이 안났었는데 오늘 가서 보니
냉면과 만두 였습니다. 야홋~ ^6^)/ (이 더운 날 짬뽕이었으면 살짝 고생할 뻔 했지 뭐예요. ^6^;;)

메뉴는

북촌피냉면(순한 맛, 매운 맛, 무지 매운 맛)
굴림만두(만두소를 경단처럼 만든 후 밀가루에 굴린 다음 쪄냅니다.)
찐만두(김치만두, 고기만두)
튀김만두(고기,잡채)
모듬만두(굴림만두 3, 찐만두3, 튀김만두 3으로 구성)

등 입니다.

앉자마자 바로 냉면 순한 맛1, 매운 맛1, 모듬만두를 주문하였습니다. ^6^




모듬만두가 먼저 나왔습니다. 찐만두, 튀김만두, 굴림만두로 구성되어 있습니다.
사장님께서 둘이 왔을 때 튀김만두가 홀수면 싸움난다고 하나 더 주셨어요. 헤헿. ^6^
찐만두와 튀김만두의 크기는 우리가 요즘 흔히 먹는 만두의 두 배정도 크기구요. 만두소도 알차고 맛이 매우 좋습니다.
모두 매장에서 빚는 만두구요.
굴림만두는 한 입에 쏙 들어가는 소프트한 식감이 매우 좋았습니다.
찐만두는 백김치를 다져 넣어 두부와 고기의 둔한 맛에 경쾌함을 주어 균형을 잘 이루었습니다.
튀김만두(잡채)는 만두를 크게 빚어 식힌 후 바삭바삭하게 튀겨내었는데요, 이게 발군이었습니다. 우와. ^6^


잡채가 많이 들어간 고기소가 듬뿍이고 바삭바삭한 식감이 끝내줍니다. ^6^



냉면이 나왔습니다.
괜히 멋부려서 가격만 잔뜩 올린 냉면이 아니라 매우 좋았습니다. (5천원)
비빔냉면의 경우 한일관과 필동면옥에서 먹었을 때 충격을 받을 정도로 놀라운 맛이었으나
지금껏 물냉면을 먹고 "우와 죽인다" 했던 적이 없거든요. ^6^;;
그래서 물냉면은 그냥 시원한 면이 먹고 싶을 때 먹습니다.
이 곳은 전문 냉면점 처럼 면을 뽑는 것이 아닌 기성면을 이용한 물냉면을 내는데요,
너무 가벼이 보이지 않게 수육 한 점을 올린 것이 매력입니다. ^6^


암튼 오늘 엄청 맛난 저녁 먹었습니다.

만두를 정말 사랑하거든요.

만두가 너무 맛이 좋아 집에 돌아오는 길에 튀김만두 2인분과 찐만두 1인분을 포장해서 돌아왔습니다.

계동에 갈 곳이 한 곳 더 늘어 기분이 최고. ^9^)bbb
Trackback 0 Comment 0

필동 필동면옥 - 비빔냉면 & 제육.



오늘 친구들과 함께 필동면옥엘 갔습니다.

해마다 한 번씩은 빼놓지 않고 가주는데요, 올 해도 어김없이 가격이 올랐더라구요. ^^;;

9,000원이나 하더라구요. 냉면이... ㅠ_ㅠ

다행인 점은 물리적 변화가 없다는 점? (다른 곳은 가격도 올리고 양도 줄어들거나 내용물이 빠지거나 하더라구요. ㅠ_ㅠ)


저 유리로 된 부분이 매우 맘에 드는 외관입니다. ^0^



제육입니다. 제육의 가격은 조금 밖에 오르지 않았네요. 다행입니다.
^0^


 


비빔냉면과 함께 먹거나, 요 빨갛고 달콤한 장에 제육을 찍어 먹는 거예요.
^0^



김치는 평양식에 가까운 하얀 김치가 나옵니다. 짜지도, 맵지도, 달지도, 시지도 않고 조금 시원한 느낌이 있는
무념무상의 김치입니다. ^^;;


 


제육을 양념장에 찍어 먹습니다.
차갑게 식힌 제육의 껍질이 쫄깃한 것이 매력적입니다 .^0^


 


비빔냉면이 나왔습니다.
고추장 양념이 아닌 간장 베이스의 양념이 특징이며,
쇠고기 수육 한 점과 제육 한 점이 올라가는 것이 이 곳의 특징이랍니다. ^0^


 


슉샥슉샥 잘 비빕니다. 평양식 냉면은 자르지 않는 것이 면에 대한 예의라고 배웠습니다. ^0^
(평양식 냉면은 이로도 수월하니 끊어져요. ^0^)


 



제육 한 점과 같이 젓가락에 듬뿍 걸어 올립니다.

한 입에 후루룩~

아흐~~~


잘 먹었습니다. ^0^


Trackback 0 Comment 0
prev 1 next