'사골수제비'에 해당되는 글 2건

  1. 2011.09.17 성북동 수제비 - 우거지 된장 수제비.
  2. 2010.10.29 성북동 다미수제비 - 사골수제비.

성북동 수제비 - 우거지 된장 수제비.


예전에 다미수제비에서 뚱딱뚝딱 공사를 마친 후 성북동 수제비가 되었습니다.

수제비는 사골수제비만 하였는데 오늘 보니 멸치 수제비, 사골 수제비, 우거지 된장 수제비, 갈비탕 수제비... 에 또...

암튼. 여러가지의 수제비가 추가 되었더라구요. ^6^

저는 먹던대로 사골 수제비를 주문하였고, 동행은 우거지 된장 수제비를 주문하였습니다.




예전에는 없던 애피타이저 - 조그마한 공기에 보리밥이 나옵니다.
준비된 반찬 중 숙주나물과 무생채를 얹고 고추장을 살짝 더해 슥슥 비벼 먹으니 상큼하니 맛이 좋았습니다. ^6^


 



사골수제비는 예전에 포스팅하였으니 오늘은 동행의 우거지 사골 수제비를 담아보았어요.

조금 나누어 먹어본 느낌으로는 특이한 맛이었어요.

칼칼하고 구수하면서도 시원한 맛.

매우 맛있구나! 하는 정도는 아니었지만 별미였습니다.

^6^


Trackback 0 Comment 0

성북동 다미수제비 - 사골수제비.


일년에 두 번 오픈하는 간송미술관에서 화훼영모대전을 31일까지 진행합니다.
그래서 오늘 다녀왔어요.
어유... 정말이지...
겸재 정선님은 너무 너무 좋습니다. 완전 러브예요. ㅠ_ㅠ

다녀오는 길에 원래는 연탄불백을 먹으려 했는데 날이 차서 너무 좋아라 하는 성북동 다미수제비에서 사골수제비를 먹었습니다.
에헿헿. 한기도 가시고 허기도 가시고. ^0^


짜잔~! 수제비가 한 가-득 나왔습니다. 이힣힣. ^0^


다미수제비의 고정찬인 오이 무침입니다. 엄청 크게 성둥성둥 썰어 맛나게 무친 오이예요. ^0^


참나물인데 참기름을 많이 넣고 무쳤네요. 맛이 좋아요. ^0^


젓갈이 안들었꺼나 적게 든 김치입니다. 맛나게 잘 익었습니다. 식감도 죽지 않았어요. ^^


무 생채입니다. 이건 그럭저럭 깔끔한 맛 정도? ^^


파, 표고버섯, 청양고추, 감자, 호박, 양지머리?(사태살?) 등이 고명으로 들어 있습니다.
수제비는 반죽도 아주 좋으며 떼어 넣은 두께도 만점이예요. ^0^


소주도 한 잔 합니다. ^^


소주 한 모금을 하고 고기와 함께 수제비를 한-입 떠 넣습니다. ^ㅠ^



아항항 좀 부끄럽게 먹었습니다. ^^;;

다미수제비 최고예요. ^0^


Trackback 0 Comment 0
prev 1 next